3/27 나눔.화합.수행의 날(걷기명상.청소.포살) > 실상사에서 알려드립니다

본문 바로가기


화엄세상

3/27 나눔.화합.수행의 날(걷기명상.청소.포살)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실상사 작성일19-03-31 14:48 조회1,418회 댓글0건

본문

실상사 공동체 전체 식구들이 일손을 놓고 함께 하는 <나눔.화합.수행의 날>

오전에는 <걷기명상>과 <주변환경정리>, <소식나누기>와 <포살>을 했습니다.

걷기명상으로 [목금토공방]까지 함께 갔어요.

햇빛은 따뜻, 바람은 살랑살랑, 솔향기, 길가에 핀 산수유 노란 꽃, 매화꽃, 그리고 막 피어나는 새순들, 숲에서 풍겨오는 낙엽썩은 냄새마저 향기로운 날... 

굳이 왼발 오른발, 들숨날숨에 집중하지 않아도 되었지요. 이런 날에는 그냥 안이비설신의 육근(六根)을 그냥 열어놓고, 순간순간 받아들이고 놓아버리는 연습도 괜찮네요.    ​

 

1be999171897ca7741907555a9632ddc_1554014

 

목금토공방 도착. 가벼운 체조로 몸풀기.

 

1be999171897ca7741907555a9632ddc_1554014

 

공방 공사하면서 여기저기 묻어있는 먼지들, 깨끗이 닦아내고요. 

(열심히 일하느라 사진을 못찍었네요. ^^)​

기념샷 한 컷. "목금토공방, 활짝 피어라!"를 외치며.


1be999171897ca7741907555a9632ddc_1554014

 

또 한 팀은 실상들에 있는 원두막 청소하고 칠하고... 


1be999171897ca7741907555a9632ddc_1554014

 

또 한 팀은 해탈교 바로 옆 뚝방길에 늘어선 장승과 솟대를 청소하고 단장을 했어요. 


1be999171897ca7741907555a9632ddc_1554014

 

 

그리고 걷기명상으로 다시 절로 돌아와 서로 가져온 도시락 옹기종기 나눠먹고요.

오후 시간은 포살... 한 달 동안 살아온 나를 돌아보는 시간...

포살문 한 귀절 한 귀절마다 참회의 절을 올립니다. 

왜 또 이렇게 놓치고 살았을까.

결국에는 함께 사는 길을 놓쳐서입니다. 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게시물 검색

Copyrights ⓒ www.silsangsa.or.kr. All rights reserved  주소 55804 전북 남원시 산내면 입석길 94-129
(대표메일) silsang828@hanmail.net (전화) 063-636-3031 (팩스) 063-636-3772